커뮤니티

  • 스위트펜션 바로가기
  • 스위트펜션 바로가기
  • 묻고답하기
  • 커뮤니티
  •  
묻고답하기

  • << 참돔 지깅 >> 첫걸음~~!!!
    등록일 2017-08-14 글쓴이 힐보고 조회 585

    (1) 장비와 채비, 루어 및 포인트
    〈참돔 지깅 채비〉

    〈참돔 지깅 채비〉

    ① 낚싯대

    참돔 지그 전용 낚싯대를 사용한다. 보통 베이트캐스팅 릴을 사용하게끔 제작되어 있는데, 길이가 6~7피트(1.8~2.1m) 정도로 초리는 부드럽고 허리 부분이 상당히 빳빳한 느낌을 주는 낚싯대이다. 참돔 지그에 액션을 부여하기 수월하고 입질 시에 이물감을 적게 주면서도 대형 참돔을 낚아 올리기에 충분한 허리힘을 갖고 있다.

    참돔 지그 전용 대가 아니더라도 라이트 지깅용 낚싯대도 좋다. 길이 5~6피트에 지그 무게 150g 이하 대응이면 무난하다. 민물 배스 낚싯대도 사용 가능하다.

    ② 릴

    참돔 지그 전용 낚싯대를 사용한다면 소형 양축 릴(민물 배스낚시용 또는 이를 기초로 변형된 전용 베이트캐스팅 릴)이 적합하다. 참돔 지그 전용 낚싯대를 사용하는 경우가 아니라면 3~4호 줄이 200m 정도 감기는 중소형 스피닝 릴도 무방하다.

    ③ 낚싯줄

    원줄은 PE 0.8~1.5호를 기준으로 한다. 쇼크리더는 플로로카본 14~20파운드(4~5호)를 연결한다. 길이는 3m 정도면 되는데 그보다 더 길어도 문제는 없지만, 베이트캐스팅 릴의 경우에 너무 길게 사용하면 쇼크리더 매듭이 릴의 레벨와인더에 걸리는 폐단이 자주 발생한다. 그러므로 걸려든 참돔이 수면에 떠올랐을 때 뜰채를 사용하기에 불편하지 않을 정도의 길이만큼이 좋다.

    ④ 루어

    참돔 지그에는 몇 가지 형태가 있는데, '타이라바'로 불리는 둥근 형태와 '인치쿠'라 불리는 길쭉한 형태로 크게 나눌 수 있다. 무게는 모두 40~100g을 조류의 강약에 맞춰 사용한다.

    색상은 부착되어 있는 러버 술이나 비닐베이트를 기준으로 다양하게 구비하는 편이 유리하다. 기본적으로는 3~5가지를 지참하고 교환용 러버 술이나 비닐베이트만을 따로 준비해도 좋다.

    ⑤ 참돔 지깅 포인트

    참돔낚시에 적합한 포인트는 해저가 주로 암반으로 이루어진 곳, 크고 작은 암초가 발달한 여밭이나 물골이다. 참돔은 아주 깊은 수심에도 있을 수 있지만 소형 지그나 참돔 지그를 가라앉히고 사용할 수 있는 수심 20~60m권이 주요 포인트이다.

    참돔의 입질은 바닥층에 국한되는 것은 아니다. 참돔은 루어의 움직임에 이끌려 중층까지 따라 나오므로 저층에서 중층까지가 다 공략범위가 된다.

    (2) 참돔 지깅 이렇게!

    〈참돔 지깅 개관〉

    〈참돔 지깅 개관〉

    ① 포인트에 도착하면 조류가 흐르는 방향을 확인하고서 루어(참돔 지그)를 투입한다.

    ② 루어가 바닥에 닿았다면 릴링을 개시한다. 타이라바는 아무런 액션을 주지 말고 아주 천천히 그저 일정하게 릴링하는 것이 가장 기본적인 방법이다. 인치쿠는 중간 중간에 불규칙한 동작을 넣어주어도 좋은데 너무 과하면 역효과가 난다.

    ③ 입질이 없다면 다시 타이라바를 가라앉히되 이번에는 릴링 속도를 바꿔서 감아본다.

    ④ 입질은 '툭툭' 하는 느낌으로 알 수 있다. 입질이 느껴지더라도 당황하지 말고 그대로 변함없이 릴링을 계속한다.

    ⑤ 참돔은 루어를 뒤쫓아 오며 입질을 하다가 삼키면서 반전을 한다. 그러므로 섣불리 챔질하면 놓치고 만다. 입질이 와도 그대로 릴링을 계속하다가 완전히 물고 반전하는 몸짓에 따라 낚싯대에 충분히 무게가 느껴질 때에 확실하게 챔질을 한다.

    ⑥ 챔질 이후 돔 특유의 처박는 행동을 되풀이하는데, 낚싯줄의 장력 변화나 강제 집행은 좋지 않다. 낚싯대를 세우지 말고 수평 이하를 유지하면서 자체의 탄성에 의존하며 일정한 속도로 끌어올린다.

    ⑦ 수면에 올라온 참돔은 필히 뜰채를 사용해 떠 올린다.

    (3) 참돔 지깅, 핵심 체크 포인트

    참돔을 낚기 위한 루어 작동의 기본은 '천천히'다. 과격한 액션은 불필요하다.

    ▶ 루어가 움직이는 속도(릴링 속도)에 의해 조과의 차이가 난다. 사용하고 있는 릴의 핸들을 한 바퀴 감으면 루어가 얼마만큼 움직이는지를 미리 파악해 두어야 그날의 입질에 맞는 속도를 가늠하기 쉽다.

    ▶ 참돔은 바닥에 머물다가도 루어의 움직임에 호기심이 발동하여 중층까지 따라 나와 입질하기도 한다. 루어를 회수할 때까지 방심하지 말아야 갑작스런 입질을 놓치지 않는다.

    ▶ 원줄을 굵게 사용하면 조류에 밀리기 쉬우므로 가늘게 사용하는 것이 좋다.

    ▶ 참돔이 수면에 올라올 때까지 낚싯대를 수평 이하로 유지하는 것이 좋다. 낚싯대를 너무 세운다거나 낚싯줄에 장력 변화를 주면 놓치기 쉽다.

    ▶ 참돔의 활성이 나빠 입질이 없는 경우는 바늘에다 갯지렁이나 새우를 덧달아 효과를 볼 때가 많다.
     


    << 광어 루어낚시 >> 알고보면 쉬운~~!!! 2017-08-14
    <<우럭 외줄낚시>>침선,어초타는 방법~~!!!! 2017-08-14